yogiyo

요즘에는 그래도 예전에 비해서 iOS가 많이 개방되었기 때문에 탈옥의 수요가 많이 준 듯 합니다만 한 때는 아이폰 탈옥이 유행이었던 시절도 있습니다. 특히 뱅킹 앱들이 탈옥된 폰에서 앱 실행을 못하게 하면 그걸 우회하기 위한 방법들이 공유되곤 하기도 했었죠.

daehantongwoon

뱅킹 앱 같은 금융 앱이야 백 보 양보해서 이해한다손 치더라도 대한통운 같은 앱이 탈옥 감지를 하는 건 도저히 이해를 할 수가 없습니다. 아이폰X 화면 대응도 하지 않고 기능도 다른 경쟁 앱에 뒤쳐지면서 쓸모없는 부분에 신경을 쓰면 사용자 입장에서는 그 앱을 더 쓸 이유가 없는 것이죠. 덕분에 바로 지워버리고 다른 앱을 찾아보고 있습니다. Slice가 좋아보이더군요.